Thursday, November 29, 2018

엠카지노 알아보기

엠카지노 알아보기


엠카지노 






보수적인 전통을 고수해온 메이저리그(MLB)가 마침내 합법적 스포츠 도박을 허용했다. 

MLB 사무국은 27일 엔터테인먼트.카지노 회사 MGM 리조트와 포괄적 제휴협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미국에서 거의 매일 벌어지는 MLB 야구에 스포츠 베팅을 할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





지난 5월 스포츠 도박 관련 법을 각 주의 재량에 맡긴 연방대법원의 
역사적 판결 이후 스포츠 도박이 대부분 합법화되며
 MLB도 적극적으로 '돈 벌기'에 발벗고 나선 셈이다.

지난 5월 스포츠 도박 관련 법을 각 주의 재량에 맡긴 연방대법원의 역사적 판결 이후
 스포츠 도박이 대부분 합법화되며 MLB도 적극적으로 '돈 벌기'에 발벗고 나선 셈이다.



오랫동안 '도박의 도시' 라스베이거스가 있는 네바다주만 스포츠 도박이 합법이었지만 대법원 판결 이후 델라웨어ㆍ미시시피ㆍ뉴저지ㆍ펜실베이니아ㆍ로드 아일랜드ㆍ웨스트 버지니아가 합법화 대열에 동참했고 앞으로도 여러 주가 재정 확보를 위해 합법화할 예정이다. 


이미 프로농구(NBA)ㆍ북미 아이스하키(NHL)는 MGM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MGM은 'MLB 공식 도박·엔터테인먼트 파트너'로서 독점적 지위를 갖게 된다. 
CBS는 "공교롭게도 2주뒤 MLB의 연례 윈터미팅이 MGM 소유의 만달레이 베이 호텔서 열린다"고 보도했다.

구체적 게임 방식은 미정이지만 팬들이 스마트폰서 '플레이MGM' 
앱을 다운받아 설치하면 MLB 경기를 선택해 베팅하는 방식이 유력하다.

MLB-MGM의 제휴 기간과 액수는 공개되지 않았다. 경제전문 
'엠카지노'는 "스포츠 도박 합법화로 MLB 사무국이 엄청난 돈을 벌 것"이라 
예상했다. MLB 사무국은 이달 폭스-TV와 방송 계약을 7년 연장하며 
무려 51억달러의 중계권료를 받는 수완을 발휘했다.

MLB 사무국 외에 MGM 역시 MLB 네트워크ㆍ
온라인 홈페이지 MLB 닷컴ㆍ모바일 MLB 앳뱃서 자체 브랜드를 홍보하고 이미지를 높일 기회를 얻는다. 

또 MLB가 제공하는 기록 통계 자료를 도박 데이터로 활용하고 올스타전ㆍ
월드시리즈 등 MLB 행사에서 회사를 홍보할수 있다.

다만 선수들에게 돌아가는 몫과 도박 합법화에 따른 경기장
 안팎에서의 승부조작 방지 등은 MLB-선수노조-MGM이 대책을 강구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
.
.





※출처 :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6779056

No comments:

Post a Comment